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해외직구 식품 안전관리 방안 논의…식약처 열린포럼

기사승인 2020.08.12  09:33:51

공유

공유하기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default_news_ad1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오는 13일 소비자단체‧학계‧업계와 함께 ‘해외직구 식품 안전관리 방안’을 주제로 비대면 방식의 온라인 포럼 ‘제4회 식․의약 안전 열린포럼 2020’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해외 온라인쇼핑몰에서 직접 식품을 구매하는 해외직구 시장이 성장하면서 이로 인한 소비자 피해도 높게 발생함에 따라, 해외직구 식품 안전관리 방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논의하고자 마련되었다.

   
 
주요 내용은 ▲해외직구 식품 안전관리 개선방안(식약처 수입유통안전과 김솔 과장) ▲해외직구 식품 소비자 피해사례(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이윤선 팀장) ▲제외국 해외직구 식품 안전관리 현황(식품안전정보원 김정민 부장) 및 패널토론.

현재 해외직구 식품은 구매검사 및 해외 위해정보 확인을 통해 약 2,000여개의 위해우려 식품을 확인하여 관세청에 국내 반입 차단을 요청하였으며, 식약처·관세청 협업 검사를 실시하여 통관단계에서도 위해식품이 반입되지 않도록 선별검사를 강화하고 있다.

또한, 통관 차단된 위해식품은 소비자가 확인할 수 있도록 식품안전나라(foodsafetykorea.go.kr)와 수입식품정보마루(impfood.mfds.go.kr) ’위해식품 차단목록’에 게시하고 있다.

해외직구를 통해 구매하는 제품은 정식 수입절차를 거치지 않아 안전성이 확인되지 않은 만큼, 국내 반입 차단 제품인지 확인하도록 식약처는 당부했다.

식약처는 이번 포럼이 해외직구 식품의 구매·통관·소비단계에서의 문제점을 발굴하고 소비자가 안전하게 구매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포럼은 식약처 유튜브(https://www.youtube.com/user/theKFDA,‘식약처’ 검색)를 통해 생중계하며, 댓글을 통한 질의응답 등 실시간 참여가 가능하다.

조용석 ggalba@hanmail.net

<저작권자 © 급식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3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