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여름휴가 농촌여행 경비 최대 30% 할인 지원

기사승인 2020.07.30  08:31:54

공유

공유하기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default_news_ad1

- 농식품부, 농협·신한·현대카드사 통해 선착순 6만명

코로나19로 침체된 농촌관광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농촌관광 할인지원사업이 추진된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에 따르면 지난 27일부터 시작된 이번 농촌관광 할인지원사업은 농촌체험휴양마을, 관광농원 등 농촌관광지를 방문한 여행객의 이용금액 30%를 할인 지원(최대 3만원)해주는 사업. 정부의 3차 추가경정예산에 반영되었으며 총 지원규모는 18억원이다.

여름 휴가철을 맞아 농촌관광을 계획하고 있거나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농협·신한·현대 3개 카드사의 누리집이나 앱을 통해 농촌관광 할인 이벤트 참여를 신청할 수 있다. 정부는 3개 카드사를 통해 선착순 6만명을 지원할 계획이다.

   
 
   
 
할인 대상자로 선정된 경우, 전국 1,700여 곳의 지정된 농촌 관광지를 방문하여 이벤트 신청 카드사의 카드로 숙박, 체험프로그램 이용, 농특산물 구매 등 이용금액을 결제하면 결제금액의 30%를 청구할인 또는 캐시백 형식으로 최대 3만원까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농촌 관광지는 △농촌체험휴양마을 △관광농원 △농촌융복합산업인증사업자 △교육농장 △낙농체험목장 중 사업참여 업체 지정.(개별업체 정보는 ‘농촌여행 웰촌’ www.welchon.com 에서 확인 가능)

농식품부, 농어촌공사 및 3개 카드사는 할인지원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여름 휴가철을 맞아 많은 국민이 농촌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사업을 신속히 추진하고, 대국민 홍보에 노력하기로 협의하였다.

할인받을 수 있는 농촌관광지 정보, 할인쿠폰 참여 방법 등 농촌관광 할인지원사업의 자세한 내용은 ‘농촌여행 웰촌(’www.welchon.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외에도 농식품부는 농산촌 관광 활성화를 위해 농진청, 산림청, 농협과 합동으로 ‘농촌에서 여름휴가 보내기’ 캠페인을 추진하면서 다양한 프로그램과 홍보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농식품부는 다양한 직업과 연령대의 사람들과 블로거 등을 대상으로 농촌관광 체험단(3,000명)을 운영하여 농촌관광 수요층을 확대하는 한편 치유, 거리두기 여행 등 최근 여행 트렌드를 반영하여 농촌관광 우수 콘텐츠를 지속 발굴·홍보하고, 농촌관광의 새로운 프로그램 개발을 지원할 계획이다. * 농촌관광체험단 참여 : 여행공방(www.tour08.co,kr) 또는 웰촌(www.welchon.com)

농진청은 안전과 위생관리가 뛰어난 농가맛집, 농촌교육농장 등 219개소를 ‘농촌관광 클린사업장’으로 선정하였고, 식사·숙박·체험·지역 명소를 연계한 농촌관광 패키지상품 ‘우리 농촌 갈래?’를 출시하고 판매를 지원하고 있다.

농협은 농가에서 숙식하면서 농사, 생활, 문화체험과 마을 축제에 참여할 수 있는 ‘농촌·문화·관광’이 결합된 농촌체험 여행프로그램인 팜스테이(FarmStay www.farmstay.co.kr)를 운영 중이다.

조용석 ggalba@hanmail.net

<저작권자 © 급식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3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