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늦어지는 개학… 학교에 텃밭ㆍ야외학습장 만들어요”

기사승인 2020.03.26  09:23:15

공유

공유하기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default_news_ad1

- 부산 송정중학교, 교직원 전체가 한마음으로 참여 결실

코로나19 영향으로 개학이 늦어져 학생들이 주로 집에서 시간을 보내는 가운데 부산 강서구 공립 대안학교 송정중학교(교장 정현섭)는 전 교직원이 힘을 모아 개학 후 학생들이 이용할 텃밭과 야외학습장을 조성, 눈길을 끌고 있다.

부산시교육청에 따르면 이 학교 교직원들은 개학 후 학생들이 행복하게 학교생활을 하고, 자연과 생명의 소중함과 수확의 기쁨 등을 체험할 수 있도록 직접 땅을 파고 옮겨 학습 및 작업 공간을 겸비한 아담한 텃밭을 조성했다.

   
교직원들의 텃밭 가꾸는 모습.
또, 동ㆍ식물 학습장으로 활용할 수 있는 야외학습장도 만들었다. 이 가운데 동물 학습장에는 학생들이 닭과 염소를 키우며 생명이 성장하는 과정을 체험할 수 있도록 조성했다.

식물 학습장에는 학생들이 감자나 상추, 옥수수 등 각종 농작물을 직접 기르고 수확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정현섭 교장은“텃밭 가꾸기와 동물 키우기는 학생들이 흙의 소중함과 생명의 신비를 체험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개학 연기기간 동안 온라인 학습 연수 등 일과 중에 시간을 내어 학생들을 위해 힘써준 교직원들에게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전형무 ggalba@daum.net

<저작권자 © 급식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3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