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학교비정규직-교육당국, 기본급 인상 등 임금교섭 타결

기사승인 2019.10.15  11:44:22

공유

공유하기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학교비정규직과 교육당국 간 임금교섭이 막판에 극적으로 타결돼 오는 17~18일로 예고된 초ㆍ중ㆍ고교 2차 총파업은 하지 않게 됐다.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이하 '학비연대')와 교육당국 교섭단은 15일 오전 기본급 1.8% 및 교통비 4만원을 인상 근속수당 월 3만 2500원에서 3만 5,000원 인상 등 임금 조건에 잠정 합의했다.

지난 11일 최종교섭 때 학비연대는 기본급 5.45% 인상과 근속수당 3만 5,000원 등을 요구한 바 있다. 교육당국은 기본급 1.8% 인상 및 2020년 기본급 5만원 인상, 교통비 4만원 인상, 근속수당 3만 4,000원 등을 고수했다.

기본급은 교육당국에 제시한 안, 근속수당은 학비연대 안으로 타결됐다. 근속수당 인상안은 올해 회계연도에 소급적용할지 여부 등이 여전히 쟁점이다.

이날 오전 9시 양측은 세종 모처에서 협상을 가지고 오전 11시30분 청와대 앞 사랑재 인근 학비연대 단식농성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합의된 사실을 발표할 예정이다.
 

김경호 ggalba@daum.net

<저작권자 © 급식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