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반찬 필요없는 한그릇밥’ 요리대회 열린다

기사승인 2019.10.15  11:26:53

공유

공유하기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default_news_ad1

- 우리 쌀ㆍ간장ㆍ된장으로 만든것 모두 참가가능
서울시식생활종합지원센터ㆍ제철음식학교 주관

제철음식학교(교장 고은정)는 10월 20일까지 ‘반찬이 필요없는 한그릇밥 요리대회’ 참가자를 모집한다.

레시피 예선을 통과한 20명은 11월 1일 서울혁신파크에서 진행되는 본선 경연에 나설 예정이다.

   
 
이 요리대회의 주제는 우리 쌀로 지은 밥에 우리 전통 간장과 된장을 활용하고 반찬이 필요없는 한그릇밥. 요리대회는 쌀을 이용한 밥짓기와 직접 담은 장을 활용한 건강한 식생활 문화를 장려하기 위해 서울특별시 주최로 준비했다. ‘한그릇밥 요리대회’는 이번이 2회째로 2019 서울시 먹거리문화 혁신주간의 부대 행사로 준비되었다.

요리를 좋아하는 사람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전통 장을 활용한 한 그릇 밥 요리의 4인 분량 레시피를 개발하여 10월 20일까지 주관사인 제철음식학교 이메일(letsjang@gmail.com)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참가자는 새로운 자신만의 한그릇밥 레시피로 재료는 우리 쌀, 우리 장인 간장, 된장을 사용해야 한다. 본선 요리대회에서 사용될 간장과 된장은 서울시민이 함께 담은 서울시민장독대의 간장과 된장을 서울시에서 제공한다.

예선은 오는 10월 20일까지 접수된 레시피에 한해 식품 및 조리 분야 전문가 심사위원이 레시피 평가를 실시해 본선 참가 20인을 선정할 계획이다. 본선 현장 경연은 오는 11월 1일 오후 2시부터 불광동 서울혁신파크 맛동에서 진행된다. 본선 진출팀은 행사 당일 준비한 레시피로 다양한 한 그릇 밥 요리를 선보인다.

요리연구가 및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과 시민 평가단은 요리의 맛, 창작성, 작품성, 독창성 등을 평가해 수상자를 선정한다. 수상자는 서울시장상과 제철음식학교 수강권 등이 부상으로 주어진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특별시 식생활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다.
[문의] 070-4366-7249
 

김지혜 ggalba@hanmail.net

<저작권자 © 급식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