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아워홈, 햄ㆍ소시지 등 9종 국제품평회 수상

기사승인 2019.10.02  12:25:54

공유

공유하기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default_news_ad1

종합식품기업 아워홈(대표 김길수)은 독일농업협회가 주최하는 ‘2019 DLG 국제식품품평회’에서 자사 햄ㆍ소시지 및 닭가슴살 제품 9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2일 밝혔다.

100년 전통을 자랑하는 ‘2019 DLG 국제식품품평회’는 독일농업협회(DLG)에서 매년 개최하고 있으며, 전세계에서 생산된 8000여개의 육류·육가공 제품이 ‘최고의 식품’ 자리를 놓고 선의의 경쟁을 펼치는 대회다. 평가기준은 햄·소시지 제품 외관, 색상 및 절단면 상태, 조직, 향, 풍미 등이다.

아워홈은 이번 품평회에서 금메달 2, 은메달 4, 동메달 3개 총 9개 제품이 수상했다.
금메달은 ▲후레쉬햄 오리지널 ▲후레쉬햄 페퍼다. 최적의 숙성과정을 거쳐 깊은 풍미와 탱글탱글한 식감을 자랑하는 제품이다.

   
 
은메달을 차지한 제품은 ▲후레쉬햄 스파이시 ▲아워홈 생햄 코파 ▲아워홈 생햄 로인프로슈토, ▲아워홈 바삭 등심카츠까지 총 4종이다.

   
 
아워홈이 자체 생햄 제조기술로 개발한 코파와 로인프로슈토는 3년 연구 끝에 자연토굴방식으로 숙성, 건조해 육질의 고소함을 느낄 수 있다.

국내산 돼지고기 등심, 목심, 뒷다리를 사용했으며 깊은 풍미와 향을 인정받아 한국육가공협회가 주최하는 베스트 육가공품 선발대회에서도 수상한 경력이 있다.

동메달의 주인공은 ▲아워홈 생햄 프로슈토 ▲아워홈 생햄 페퍼살라미 ▲아워홈 실온 닭가슴살 3종이다.

실온 닭가슴살 제품은 가열 살균처리를 완료한 실온제품으로 조리 필요 없이 바로 취식할 수 있으며 닭가슴살 원물 그대로 형태를 살려 식감과 신선도가 살아있다.

아워홈 마케팅1팀 김순오 팀장은 “세계적으로 권위를 인정받는 국제 품평회에서 당사 제품이 수상을 하게 돼 영광스럽다”며 “끊임없는 연구개발을 통해 고품질 육가공 제품을 계속해서 선보일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김경호 ggalba@daum.net

<저작권자 © 급식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